기사 메일전송
[메트로타임즈 정책] 이재명 지사, “‘지방자치단체’ 명칭 ‘지방정부’로 변경해야” - 지방자치단체’란 말은 지방정부 위상에 맞지 않다 -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공동성명서에 반영·채택
  • 기사등록 2020-05-18 16:32:01
기사수정

18일 오후 광주광역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정보원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제45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시도지사들이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청[메트로타임즈=정순화 기자] 지방분권 강화를 위해 ‘지방자치단체’ 명칭을 ‘지방정부’로 변경하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제안이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공동성명서에 반영돼 수정 의결됐다.


18일 오후 광주광역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정보원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제45차 총회에서는 ‘제21대 국회에 바라는 대한민국 시·도지사 대국회 공동성명서’를 채택, 의결했다.


협의회는 공동성명서에서 지방분권 관련 법안의 신속한 논의 및 통과 국회에 지방분권특별위원회 설치 헌법 개정 논의 시 지방분권 규정 반영 등을 요청했다.


이 지사는 의결 전 “‘지방자치단체’란 말은 지방정부 위상에 맞지 않다”며 “앞으로 시도지사협의회 차원에서 스스로를 존중해 ‘지방정부’라는 용어를 쓰고 공동성명서에도 이런 내용을 추가했으면 좋겠다”고 현장에서 제안했다.


전국 시도지사는 이를 받아들여 “헌법 개정을 논의할 경우에는 지방분권 규정들이 반드시 반영되어야 한다 개별 조항으로 지방의 자치입법권, 자주재정권, 자치행정권 및 자치조직권을 보장하는 내용이 포함되어야 한다”는 기존 안에 “‘지방자치단체’를 ‘지방정부’로 개칭해 위상을 높이고”라는 문구를 추가해 수정의결했다.


앞서 이 지사는 지난해 중앙과 지방이 독자적, 수평적 관계라는 것이 분명히 드러날 수 있도록 지방정부 명칭 변경을 공론화할 것을 지시한 바 있다.


헌법에 ‘지방자치단체’가 명시돼 있어 명칭을 공식적으로 바꾸려면 헌법 개정이 필수적이기 때문에 우선 공론화가 필요하다고 판단해서다.


이 지사는 지난해 12월 수도권공정경제협의체 출범식에서도 ‘지방정부’로 공식 명칭을 바꾸는 것을 제안했으며 도는 최근 ‘경기도 자치분권 촉진 및 지원 추진계획’을 수립하며 지방정부 명칭 변경 공론화를 주요 추진과제로 선정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trotimes.co.kr/news/view.php?idx=137858
  • 기사등록 2020-05-18 16:32: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카드뉴스] 2020년 5월26일 별자리 운세
  •  기사 이미지 [카드뉴스] 경기도 5월25일 뉴스 FOCUS- 말하면 지키는 이재명 지사 공약이행 평가 2년 연속 최고
  •  기사 이미지 [카드뉴스] 2020년 5월25일 별자리 운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PDF알림
하루 동안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