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산업부와 FTA활용 수출 확대 방안 모색‥수출기업 목소리 청취

경기도, ‘자유무역협정(FTA) 활용 수출 확대 방안 마련 간담회’ 개최

정순화 기자 승인 2022.05.24 15:18 의견 0

경기도 FTA활용 기업 간담회
경기도 FTA활용 기업 간담회

경기도와 경기FTA활용지원센터는 지난 19일 수원 소재 경기FTA센터 회의실에서 ‘자유무역협정(FTA)을 활용한 도내 기업의 수출 확대 방안 마련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 중국 주요 도시 봉쇄,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에 의한 글로벌 공급 차질과 원자재 가격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기업을 위해 도와 경기FTA센터, 산업통상자원부가 마련한 자리다.

이 자리에는 수출 관련기관 관계자, 수출기업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의 FTA 활용 지원 정책과 해외인증에 대한 설명과 더불어, 업계의 애로·건의 사항을 청취,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기업들은 △수출입통관, △원산지증명, △사후검증 △교육·컨설팅, △비관세장벽 등 다양한 유형의 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발효 이후 일본 시장으로의 수출 확대가 기대되는 상황인 만큼, 원산지증명서 발급 등 경기FTA센터의 지속적인 컨설팅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김태현 외교통상과장은 “도내 수출기업의 자유무역협정(FTA) 활용을 통한 활발한 해외 판로 개척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속해서 소통해 나갈 것”이라며 “컨설팅, 교육, 설명회 등 다양한 방안을 통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FTA센터는 자유무역협정(FTA) 활용 수출기업뿐만 아니라 미활용 기업을 위한 컨설팅, 온라인 플랫폼, 자유무역협정 및 무역 관련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연중 시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메트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